기사 메일전송
`기후파업`... 기후 변화 막기 위한 전세계 파업의 물결 - ‘9·24 글로벌기후파업’ 청년 기자회견 열려... 기후정의공동선언 선포
  • 기사등록 2021-09-24 15:46:23
기사수정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앞에서는 `9 · 24 글로벌기후파업`에 동참하는 청년 기자회견이 열렸다.

24일 서울 여의도 국회 본관 앞에서는 ‘9·24 글로벌기후파업’에 동참하는 청년 기자회견이 열렸다.

 

기자회견에서는 정의당·기본소득당·녹색당·미래당 관계자들이 나서서 9·24 글로벌기후파업 기후정의공동선언을 낭독하고 여영국 정의당 대표 등 참석자들이 기후파업을 알리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참석자들은 기후정의공동선언에서 2030년까지 온실가스 50% 이상 감축, 석탄화력발전소 신규 건설 중단, 석탄화력발전소 2030년까지 폐쇄, 2030년까지 재생에너지 50% 달성, 신공항 건설계획 전면 철회 등을 요구했다.

 

9·24 글로벌 기후파업은 청소년기후활동가인 그레타 툰베리의 등교 거부 시위를 시작으로 전 세계로 확산되고 있으며, 청소년 세대들이 급속도로 다가오는 기후위기에 대해 기성세대의 적극적 대응을 촉구하는 시위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1-09-24 15:46:23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