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유튜브 바로가기
Top
기사 메일전송
KBL 박경진 심판, 역대 18번째 500경기 출장
  • 신광희 기자
  • 등록 2023-11-14 11:56:01
기사수정
  • “공정하고 깨끗한 경기 위해 노력하겠다”

[스포츠디비=신광희 기자] KBL 박경진 심판이 지난 11월 11일(토) 대구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구 한국가스공사 대 고양 소노 경기 출장으로 역대 18번째 심판 500경기 출장을 달성했다.


박경진 심판은 2009-2010시즌에 KBL 심판으로 임명되어 2011-2012시즌부터 정규경기에 출전했다. 아울러, 2022 FIBA 아시아컵, 2023 FIBA 농구월드컵 아시아 예선 경기에 파견되는 등 FIBA 국제농구연맹 심판으로도 활동 중이다.


박경진 심판은 “500경기 출장을 달성하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 그동안 함께 해주신 동료 심판들과 KBL 관계자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공정하고 깨끗한 경기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KBL은 박경진 심판의 500경기 출장을 기념해 축하와 기념패 전달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행사에는 KBL 김승기 총재, 심판위원장 최성원 씨 등이 참석해 박경진 심판의 노고를 치하했다.


김승기 총재는 “박경진 심판은 KBL의 발전을 위해 헌신해온 심판 중 한 명”이라며 “앞으로도 KBL의 심판으로서 역량을 발휘하고, 한국 농구 발전에 기여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경진 심판은 2023-2024시즌에도 KBL 정규경기와 플레이오프 등에서 활약할 예정이다.

0
회원로그인

댓글 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